나무라디오

일상임지보다듣다봄봄P습작댓일
 인생 망치는 방법 TOP7  

누가 나 보면서 만든건가??
7가지가 딱 나네 ㅜㅜ

  0
 [미드] 퍼니셔2  

퍼니셔와 빌리루소 그리고 존 필그림. 그야말로 나쁜 남자들과 나쁜남자를 사랑하는 여자의 이야기. 결국 주인공인 퍼니셔가 다 이김. 빌리루소는 마다니를 덮쳤다가 총상을 입고...퍼니셔가 중얼중얼 거리는 빌리루소를 말없이 쏴버리고 사라짐. 나름 재미있었으나 역시나 이번 퍼니셔 이후로 시즌2가 나올지는 불투명할 정도로 다른 사람들에게는 별 반응이 없었음.

적절한 액션과 추리가 마블 미드의 특징인 듯 싶다. 제시카존스도 그렇고 이번 퍼니셔도 그렇고 데어데블도 그렇고. 난 괜찮았다 ㅋ

에이미와 퍼니셔의 그림이 레옹와 마틸다와 비슷한 느낌적인 느낌. 이야기는 아름다운 이별로 마무리.

  0
 [영화] 모털엔진  

뭐랄까... '망한 영화는 이유가 다 있다.'라는 말이 떠 오른다. 상상력과 호기심 유발에는 그 어떠한 것보다도 더 좋은 소재였으나 시나리오 작가가 누구인지는 몰라도 정말 디게 재미없게 잘 만들었다. 특히 그 짜증나는 주인공들이라니;;; 빨리 도망가랄 때 도망안가다 붙잡히고, 총 쏘랄 때 안 쏘고 기다리다 총 뺏기고, 빨리 오랄 때 옷 보느라 시간 한창 떼우고...;손이 오그라들 정도로 짜증이!!

CG나 배경은 정말 멋있고, OST도 훌륭했지만 모털엔진2는 안 만들어질 것 같다는 생각이 확실하게 들었다. 소설이 더 재미있다니 소설이나 찾아봐야겠다.

워터월드같은 느낌의 영화였다;;기대는 많이했으나 보고나니 망작.

  0
 [영화] 도라에몽 극장판 - 진구의 보물섬  

참 잘 만드는 만화다. 늘 한결같이 진구와 도라에몽 그리고 그 친구들의 우정을 그린 스토리지만 늘 그랬듯 지루하지 않았다. 한결같은 작화에 한결같은 해피엔딩. 그래서 더 부담없이 볼 수 있는 애니인 듯 하다.

  0
 김준수&유태평양&고영열 - 타향살이  


불후의 명곡 손목인 특집

  0
 [영화] 아쿠아맨  

재미와 감동까지! 애니에서의 아쿠아맨이 더 잘생긴 느낌이 있지만 메라는 영화의 메라가 더 매력적이다 ㅋ CG도 화려하고 특히 시칠리아에서의 메라의 연기란 크~ 블랙 만타도 굉장했고. 아쉬운 건 가끔 가면라이더 아닌가 싶을 만큼의 아틀란의 병사들의 복장이 좀 우스웠지만 ㅋ
2편도 나오겠지? 기대가 되네!

  0
 [영화] 후드  

이 뭐랄까...; 2% 아쉬운 맛이란...; 난 차라리 애로우가 나은듯 싶다.
다만 좋았던 것은... 남주인 테런 애저튼이 진짜 잘 생겼다는 거. 남자가 봐도 끌려 ㅋㅋ 잘 생겼어. 특히 십자군 전쟁에서 돌아와서 탄광에서 마리안과 윌의 뽀뽀하는 장면을 본 로빈의 연기란!! 굿굿. 주인공 잘생긴거 빼고는 활쏘는 건 역시 <애로우> 아니면 <최종병기 활>이 짱인듯.

  0
 마지막 선물;;  

병아리반 아이들에게 주는 마지막 선물. 1년 동안 그래도 괜찮게 나온 사진들을 골라 인화해 기말평가서와 함께 보냈다. 부디 그 아이들에게도 즐거운 추억이었기를.

  0
 병아리반  

교육과정 개편으로 나와 처음으로 맞이했던 우리반. 17년까지만 해도 학년제에 학번제여서 한 학년을 통째로 맡는다는 부담감이 엄청 컸으나 이젠 한 반이 9~10명 내외가 되면서 부담감도 많이 줄었더랬다.

그러면서 나와 첫 멘토반이 된 김담, 김마루, 황석연, 이창하, 방연우, 김서준, 윤현태, 강태경, 양지원.

1년이 어찌 지나가는 지도 모를만큼 즐거운 추억 많이 만들었으나...괜한 짜증 다 받게 해  미안할 뿐이다. 모두에게 즐거운 추억이 된 2018년 이었기를. 1년만에 저 아이들은 또 얼마나 많이 클지 벌써 부터 기대가 된다.

이렇게 나의 2018년 병아리반을 정리한다.

  0
 덕산 누리마을빵카페 까르보나라  

사진만 봐도 먹고 싶다...;;

  0